현대자동차, 움직임의 미학 전시회 개최

박준석(JUN SEOK PARK) / 2015-12-26 01:08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철학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초대형 공간이 열린다.

현대자동차는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알림 2관에서 어울림 광장까지 이어지는 대규모 공간에 현대자동차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을 보여주는 움직임의 미학(SIM: Sculpture in Motion) 전시회를 22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 무료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현대자동차 디자이너와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협업해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철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쳐(Fluidic Sculpture)를 더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게 하기 위한 대규모 아트 프로젝트로 현대디자인센터에서 직접 작품을 기획, 제작,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첫 선을 보였던 현대자동차 디자인 철학을 담은 스컬프쳐 인 모션 1, 2세대 작품: 플루이딕(Fluidic)과 헬리오 커브(Helio Curve) 및 디자인 철학을 음악으로 표현한 음악으로서의 움직임(Music Of Motion), 현대자동차 콘셉트카 역사를 보여주는 역사관(Historic Concept Car) 등 다양한 볼거리로 현대자동차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디자인까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 될 예정이다.

특히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개관 이후 최대 규모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차후 서울뿐 아니라 전세계 순회를 통해 현대자동차 디자인 철학을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확대해갈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단순히 차량 디자인이 아닌 생활 속 다양한 모습으로 해석될 수 있는 현대자동차가 지향하는 아름다운 모습을 통해 고객들이 새로운 경험과 감동을 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 현대자동차만의 디자인 DNA를 널리 알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토커(www.dtalker.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dtalker.net>

키워드 : 현대자동차, 움직임, 미학, 동대문, DDP, 플라자, 디자인, 프로젝트, 플루이딕, 스컬프쳐

덧글

최신 NEWS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