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2011] KT, 스마트 라이프 시대 연다

오세경(Se Kyung Oh) / 2011-05-11 15:09 조회수:9799



KT는 국내 최대 IT 전시회인 월드IT쇼2011(World IT Show 2011, 이하 WIS)에 참가해 미래의 스마트 라이프 기술들을 11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선보인다.

KT는 교통카드 기능부터 전자명함, 결재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하게 쓰이는 NFC 기술, 유아의 감성을 키우는 ‘에듀테인먼트’ 로봇인 키봇, 다양한 유아용 콘텐츠, 유클라우드와 원격 모바일 시스템을 이용한 업무처리 등 집과 일터, 생활 전반에서 벌어지는 스마트 라이프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도록 전시관을 구성했다.

이밖에 와이브로를 와이파이로 변환할 수 있는 ‘아이폰 케이스형 에그’, 블루투스 전자펜으로 작성한 그림이나 메시지를 스마트폰을 통해 MMS나 이메일로 전송할 수 있는 ‘손글씨 서비스’, 신개념 디지털 액자 서비스인 ‘올레 포토박스’, 다양한 스마트폰 및 스마트패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올레 ebook’도 전시 현장에서 만나 볼 수 있다.

KT 홍보실 이길주 전무는 “이번 월드IT쇼에서 KT의 IT기술을 통해 미래의 스마트라이프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며, “체험형 전시 공간과 함께 휴게 공간을 마련해 관람객의 편의를 높이고자 했다”고 말했다.

NFC와 함께 즐기는 스마트 라이프
‘KT관’을 들어서자 마자 NFC(Near Field Communication, 근거리 무선통신)를 이용한 다양한 미래형 스마트 라이프가 펼쳐진다. 간이 설치된 지하철 개찰구에 NFC가 탑재된 스마트폰을 접촉하고 들어오면 NFC 전자명함 만들기, 모바일 머니 송금, NFC 통합결재 등을 체험할 수 있다. NFC폰으로 메뉴판의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전파를 이용한 원거리 정보 인식 기술) 태그를 읽으면 메뉴의 영양정보가 NFC폰에 나타나고 주문과 결재도 바로 할 수 있다. KT는 WIS 기간 동안 총 4천명의 관람객에게 NFC로 결재한 도넛을 증정하고 2천명의 관람객에게 NFC 전자명함을 만들어 줄 예정이다.

스마트폰, 태블릿PC는 물론 TV에서도 애플리케이션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는 웹앱 N스크린 서비스도 공개된다. KT는 HTML5 웹기반 앱을 OS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는 웹앱 N스크린 서비스를 개발하면서, 화면 터치 위주인 앱 이용을 리모콘을 통해 TV에서도 쉽게 구현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

올레온에어는 아이폰, PC 웹캠을 통해 누구나 실시간 방송을 송출하고, 시청하고, 보면서 실시간 채팅도 할 수 있는 온라인 개인방송서비스다. WIS 기간 내내 10명의 촬영기사와 10명의 VJ가 WIS 곳곳에서 생중계를 진행하며, KT관에서도 올레온에어를 체험해볼 수 있다. 아이폰 올레온에어 앱을 다운받는 관람객에게 아이폰 거치대, 티셔츠, 쇼핑백 등 기념품을 증정하며, 행사 마지막 날에는 그 동안 시연을 하고 추첨권을 넣은 관람객 중 1명을 선정하여 ‘아이패드2’를 증정하는 추첨방송을 한다.

네트워크와 연동되는 스마트 홈 서비스
미래의 집은 KT의 강력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각종 디바이스를 통해 편안한 쉼터, 즐거운 배움터, 부담없는 일터로 변화한다.

유아용 에듀테인먼트(edutainment) 로봇인 키봇은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재생할 수 있어 유아들이 즐기면서 감성을 키우고 학습을 할 수 있다. 유아들이 엄마/아빠의 그림카드만 센서에 대면 영상통화를 할 수 있으며, 외부에서도 원격 조정하여 집안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어린이들의 선생님이 되고 있는 올레유치원, 올레스쿨 등의 스마트 콘텐츠와 함께 동화의 주인공을 이용하는 어린이의 아바타로 변환할 수 있는 아바타 동화도 눈길을 끈다. 아바타 동화는 ㈜JDF가 개발한 영어교육용 애니메이션으로 2009년 KT벤처어워드를 통해 발굴되어 현재 올레닷컴에서 서비스 중이다.

올레 모바일 지킴이는 보호자의 불안한 마음을 안심시켜줄 수 있는 위치 기반 안심서비스이다. 이 서비스는 아동이나 독거노인이 위험 시에 목걸이형 전용단말기를 통해 곧바로 보호자의 스마트폰에 위치정보와 사진 정보를 전송할 수 있고, 보안업체의 긴급출동서비스와 연계해 범죄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업무의 효율성을 높여주는 스마트 오피스
KT관에서는 스마트한 일터의 모습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KT는 세계 최초로 모바일 건설현장 프로젝트관리시스템(PMIS : Project Management Information System)을 선보인다. 이 시스템은 실제 건축 현장의 CCTV화면, 공정관리, 도면 등 건설 프로젝트 전 단계의 관리 업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으며, 6월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농촌에서도 스마트가 적용된다. ‘스마트팜’은 스마트폰이나 테블릿PC로 원격에서 시설재배 환경을 감시 제어하고, 작물 발육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실제 경북 성주에서는 참외농사에 이 기술이 적용되어 비닐하우스의 보온덮개를 원격으로 개폐함으로써 농촌의 일손부족을 크게 해소하고 있다.

이러한 스마트 오피스를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KT의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도 전시되어 클라우드 서비스의 비용효율성, 확장성, 편의성, 연동성 등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KT는 단독으로 전시회 참여가 어려운 우수 중소협력사를 지원하고 KT와 공동으로 개발 및 제공하는 서비스를 홍보하기 위해 ‘동반성장’ 코너를 마련해 아바타동화, 올레온에어 등 우수 중소협력사와의 공동 결과물을 선보이며, KT의 우수 벤처 양성 프로그램인 ‘아키텍트’ 1기 창업팀들이 개발한 ‘갤럭시 서퍼’ 앱과 ‘카페러너’ 앱도 시연한다.

KT는 올레온에어를 비롯하여 다양한 서비스들을 올레닷컴의 오픈플랫폼을 통해서 제공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중소기업들의 시장진출 장벽을 해소하는 등 산업 생태계 육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KT는 새로움을 추구하는 혁신적 기업 이미지를 전달하고자 원형 튜브(tube)를 활용하여 전시 부스를 구성했다. 일회성 건축 구조물에서 탈피하여 재활용이 가능한 KT 원형 튜브는 이후 다른 전시회에도 재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전시공간을 할애하여 관람객들이 편히 쉴 수 있는 휴식 공간과 체험 공간을 만들어 고객만족에 한 발 다가섰다.
[Special Reporting Team for 2011 WIS : David.Oh, Min Chul Kim]
<저작권자 ⓒ 디토커(www.dtalker.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dtalker.net>

키워드 : WIS, KT, 2011, 스마트, 라이프, 월드IT쇼, 교통카드, NFC, 에그, ebook, 올레, 스마트폰, 스마트패드

덧글

전시회 NEWS more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