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ES 2015에 디스플레이 신제품 대거 선보여

김유근(YU KEUN Kim) / 2015-01-03 01:23 조회수:3042

삼성전자가 1월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5에 신규 커브드 모니터와 스마트 사이니지를 대거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커브드 모니터의 풀 라인업을 공개하며 전세계 모니터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꾼다는 계획이다.

이번 CES 2015에서 삼성은 울트라 와이드(화면비율 21:9) SE790C(34형, 29형)제품 뿐만 아니라 커브드 모니터 대중화를 이끌 SE590C(32형), SE510C(27형, 24형) 그리고 TV 기능이 내장된 TD590C(27형)등 화면 중앙과 측면의 시청 거리를 유사하게 해 시야각을 넓히고 눈에 편한 커브드 모니터를 다양하게 선보인다.

특히 SE790C는 눈에 편한 화질을 제공하는 모니터로 CES 2015 혁신상을 받기도 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CES 2015에 스마트LED 사이니지 솔루션도 새롭게 공개한다.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베젤없이 대형 화면을 선명한 화질로 구현해 화면 몰입감을 높인 제품으로 설치 환경과 고객 요구에 따라 다양하게 크기와 형태를 구성할 수 있다.

이번에 전시되는 스마트LED 사이니지는 픽셀과 픽셀 간 거리가 업계 최고 수준인 1.4mm로, 향후 기존 LCD 제품과 함께 다양한 LED 제품군을 지속 출시하여 디지털 사이니지 사업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전시장에는 스마트 오피스, 스마트 호텔, 스마트 레스토랑, 존을 각각 구성해 다양한 사용환경을 체험할 수 있도록 꾸밀 예정이다.

스마트 오피스 존에서는 기업고객을 위한 UHD 모니터와 커브드 모니터를 따로 선보여 최적화된 오피스 환경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꾸몄다.

스마트 호텔 존에서는 객실 내에 있는 다양한 전자 제품을 호텔 TV를 통해 제어 가능한 인룸 컨트롤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 레스토랑 존에서는 중소형 자영업자를 위한 2세대 스마트 사이니지 TV를 새롭게 공개하여 기존 모델 대비 소프트웨어와 플랫폼 업그레이드에 대해 소개하고, 방문자가 간편한 방법으로 직접 메뉴판을 만들어 사용해 볼 수 있는 공간도 구축했다.

또한, 지난 11월 AMD와 기술 제휴를 통해 선보인 프리싱크 적용 UHD 모니터(UE590, UE850)를 북미 시장에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전무는 "이번 CES 2015 전시회를 통해 디스플레이 혁신을 주도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사용 환경을 고려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해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Special Reporting Team for 2015 CES: Se Kyung Oh, Yun suk Ok, Jae Hee Park, So Yoon Lee]
<저작권자 ⓒ 디토커(www.dtalker.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dtalker.net>

키워드 : 삼성전자, CES, 2015, 디스플레이, 신제품, 미국, 라스베이거스, 커브드, 모니터, 울트라, 와이드

덧글

전시회 NEWS more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